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한국어 » Q&A » ‘나는 어디를 갈 거야’라고 정확하게 어떻게 말해야 하나요?

‘나는 어디를 갈 거야’라고 정확하게 어떻게 말해야 하나요?

질문:
‘나는 어디를 갈 거야’라고 정확하게 어떻게 말해야 하나요?

답변

어디를 갈 거라고 정한 후 이미 출발할 때 또는 이제 곧 떠날 때 ‘I’m going to (장소)’라고 말하면 됩니다. 예를 들어, ‘나 슈퍼 갈 거야’라고 말하고 싶다면 ‘I’m going to the store.’라고 말하면 되고, ‘나 조깅하러 간다’라고 말하고 싶다면 ‘I’m going jogging.’라고 말하면 됩니다.

아래 예문을 통해 어떻게 활용되는지 알아보아요.

예문

1. ‘I’m going to the library.’
– 나는 도서관에 갈 거야.

2. ‘I’m going to the park.’
– 나는 공원에 갈 거야.

3. ‘I’m going to the gym.’
– 나는 헬스장에 갈 거야.

비슷한 표현, ‘I’m heading to’, ‘I’m off to’

함께 알면 좋은 표현으로는 ‘I’m heading to’, ‘I’m off to’ 등이 있어요. 이 표현들은 ‘나는 ~에 향하고 있다’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죠.

‘I’m heading to’, ‘I’m off to’ 예문

1. ‘I’m heading to the office.’
– 나는 사무실로 향하고 있어요.

2. ‘I’m off to the beach.’
– 나는 해변으로 가고 있어요.

3. ‘I’m heading to the airport.’
– 나는 공항으로 향하고 있어요.

영어 표현, 자연스럽게 익히려면

‘I’m going to’의 활용에 대한 답변이 되셨나요?

자연스러운 영어 표현 학습을 위해서는 눈으로 읽는 것보다 직접 말하면서 공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스픽의 AI 튜터와 함께 말하면서 배우는 진짜 영어를 경험해 보세요!

스픽 영어 표현

스픽 영어 표현

생각대로 영어로 표현할 수 있는 그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