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한국어 » Q&A » ‘Psh’는 어떤 상황에서 쓰는 표현인가요? 한국어의 ‘헐’과 비슷한 느낌인가요?

‘Psh’는 어떤 상황에서 쓰는 표현인가요? 한국어의 ‘헐’과 비슷한 느낌인가요?

질문:
‘Psh’는 어떤 상황에서 쓰는 표현인가요? 한국어의 ‘헐’과 비슷한 느낌인가요?

답변

‘Psh’는 주로 놀람, 불신, 또는 경멸을 표현할 때 사용되는 소리 표현이에요. 한국어의 ‘참나’나 ‘나 참’과 같은 느낌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래 예문을 통해 어떻게 활용되는지 알아보아요.

예문

1. ‘Psh, I can’t believe he said that.’
– 참나, 그가 그런 말을 했다니 믿을 수 없어.

2. ‘Psh, as if that would ever happen.’
– 참, 그런 일이 일어날 것 같아?

3. ‘Psh, she thinks she knows everything.’
– 참, 그녀는 자기가 모든 걸 안다고 생각하는구나.

비슷한 표현, ‘Ugh’, ‘Tsk’

함께 알면 좋은 표현으로는 ‘Ugh’, ‘Tsk’ 등이 있어요. 이 표현들은 불쾌함이나 실망을 표현할 때 사용됩니다.

‘Ugh’, ‘Tsk’ 예문

1. ‘Ugh, I can’t believe I have to work this weekend.’
– 참나, 이번 주말에 일해야 한다니 믿을 수 없어.

2. ‘Tsk, he’s late again.’
– 참, 그가 또 늦었어.

3. ‘Ugh, this is so frustrating.’
– 참, 이건 정말 짜증나.

영어 표현, 자연스럽게 익히려면

‘Psh’의 활용에 대한 답변이 되셨나요?

자연스러운 영어 표현 학습을 위해서는 눈으로 읽는 것보다 직접 말하면서 공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스픽의 AI 튜터와 함께 말하면서 배우는 진짜 영어를 경험해 보세요!

스픽 영어 표현

스픽 영어 표현

생각대로 영어로 표현할 수 있는 그날까지